SKT가 중계기 테스트로 5G의 가속을 모색한다 – Mobile World Live

SKT가 중계기 테스트로 5G의 가속을 모색한다

13 NOV 2017

SK Telecom(SKT)가 5G 서비스의 개시를 가속하기 위한 연구 개발 노력의 일환으로 시연에서 표준 전단계의 5G 중계기를 사용함으로써 4Gb/s의 최대 다운로드 속도를 달성했다고 발표했습니다.

한국에 기반을 둔 이 사업자는 서울에 있는 자신의 사무실에서 5G 실험 네트워크에서 28GHz 및 3.5GHz 대역에서 작동하는 건물 내 중계기를 사용하였습니다. 중계기는 무선 신호를 무선통신 그늘 지역(Radio Shadow Area)에 무선 신호를 전달함으로써 실내에서 원할한 네트워크 연결을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회사는 발표했습니다.

SKT는 광학 및 무선통신 기술 전문기업인 HFR과 함께 28GHz 대역에서 작동하는 중계기를 개발했고, 통신 장비 제조사인 SK Telesys와 함께 기존의 인프라를 사용하여 3.5GHz 대역에서 무선통신 신호를 전달할 수 있는 건물내 중계기를 개발했습니다.

시범 네트워크는 2G, 3G 및 LTE 서비스를 위한 기존 안테나를 사용하기 때문에, 이 사업자는 3.5GHz 대역 중계기만 설치하면 5G 서비스용 실내 네트워크를 구축할 시간을 줄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사업자는 실내 및 실외 환경 모두를 위한 5G 중계 역량을 발전시켰고 인구 밀집 지역에서 무선통신 범위를 확대하기 위해 서울에 강남역 부근의 5G 시범 네트워크에서 중계기를 배치했습니다.

VR 통화

삼성과 협업하는 이 사업자는 또한 서울의 다양한 지역에서 발신자들을 연결하기 위해 자신의 시범 5G 네트워크를 사용하는 테블릿 크기의 장치에서 360도 VR 동영상 통화를 시연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회사는 발신자들이 고층 빌딩들로 둘러쌓인 지역 주변을 이동하는 중에도 동영상에 접속할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SKT와 그 라이벌 KT는 일련의 5G 시험을 수행하고 있으며, 이 서비스는 2018년 2월 평창에서 다가오는 동계 올림픽 동안 부분적으로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5G 서비스는 2020년경에 한국에서 전국적으로 사용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사업자들의 야심적인 목표에도 불구하고, 5G는 3GPP에 의해 2018년까지 기술로서 공식적으로 승인될 것으로 예상되지는 않으며, 대대적인 상업적 출시는 2020년부터 예상됩니다.

Author

Mobile World Live

Mobile World Live is the online service dedicated to providing the mobile industry with daily news coverage & analysis of the biggest global market developments.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