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미국 CSO, 보안 문제 언급 – Mobile World Live

화웨이 미국 CSO, 보안 문제 언급

25 OCT 2019

MWC19 로스앤젤레스 최신 소식: 화웨이 테크놀로지스(Huawei Technologies) 미국 최고 보안 책임자 앤디 퍼디(Andy Purdy)는 끊임 없이 발생하는 기술 관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5G 표준화에 대한 포괄적인 접근 방식, 공개 시험 및 규제 변경 확대를 요구했다.

화웨이가 보안과 관련하여 계속해서 주목을 받는 가운데, 퍼디는 5G 하드 토크(5G Hard Talk) 패널로 참석하여 현재 5G 과제를 해결하기 위한 여러 제안을 했다.

퍼디는 “미국이 방해하고 있으며 모순적인 메시지를 내는 것은 사실”이지만, 정부의 문제 제기는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3GPP의 작업을 언급했으며, 이 작업은 여러 비즈니스 시나리오에 대한 위협 모델링뿐만 아니라 유럽 연합에서 보안 프레임워크를 구축하려는 유사한 노력으로, 더욱 협력적인 노력에 기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3G와 4G 시대의 위협을 해결하기 위해 지금까지 행한 몇 가지 보안 강화 노력이 “고무적이었다”고 덧붙였으나, 앞으로 해야 할 일이 있다고 주장했다.

“저는 더 많은 공개 테스트를 보고 싶습니다.”라고 말하는 그는 덧붙였다. “취약성 정보를 공개할 수는 없지만, 기능성과 보안 기능을 비교할 수 있도록 공개적으로 제품을 테스트해 봅시다. 정보를 공유하고 이점을 얻을 수 있도록, 라이브 네트워크가 아니라 통제된 상황에서 라이브 해커톤 대회도 열 수 있습니다.”

조율

퍼디는 국가 산업 정책을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개진하며, “우리가 위험 관리를 역설하고 회복탄력성을 촉진하는” 환경에서는 관행이 된 오래된 모델은 더 이상 작동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우리가 정부에 의해 좌지우지되지는 않겠지만, 사회의 일원으로서 우리가 해야 할 일, 고려할 사항, 협력할 수 있는 R&D 종류를 파악하기 위해 민관 협력을 도모해야 한다는 게 요점입니다. 새로운 규제 모델이 필요합니다.”

퍼디는 전 세계 정부 및 민간 단체와의 협력이 사이버 보안 위협을 해결하기 위한 화웨이의 최우선 과제 중 하나라고 말하며 끝맺었다.

Author

Mobile World Live

Mobile World Live is the online service dedicated to providing the mobile industry with daily news coverage & analysis of the biggest global market developments.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