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두, 쇼우치와 무인 자동차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 체결 – Mobile World Live

바이두, 쇼우치와 무인 자동차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 체결

13 NOV 2017

중국의 가장 인기있는 검색 엔진인 바이두와 택시 호출 서비스 회사인 쇼우치위에처(Shouqi Limousine & chauffeur)가 자율주행차의 개발을 돕는 기술을 공유하기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신화사가 보고했습니다.

이 계약에서 바이두는 쇼우치에 바이두의 지도 서비스와 인공지능(AI) 플랫폼 두어OS(DuerOS) 및 아폴로(Apollo) 자동조정장치 소프트웨어를 제공합니다. 쇼우치는 바이두가 자율주행차를 위한 고정밀 지도를 개발하도록 도울 것이라고, 이 국립 통신사는 말했습니다.

2015년에 설립된 쇼우치는 베이징, 광조우 및 상하이를 포함한 중국의 52개 도시에서 66,000대 이상의 차량을 운행합니다.

캘리포니아에 있는 바이두의 연구 시설에서 개발 중인 아폴로 자동조정장치 소프트웨어는 알파벳(Alphabet)의 웨이모(Waymo) 자율 주행 사업과 직접적인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바이두는 2013년에 시작된 지속적인 전략의 일부로 2016년에 실리콘 벨리에서 자율 주행 차량 조직을 설립했습니다. 바이두는 2019년에 중국의 도로에서 자율 주행 차량을 운행하려는 목표를 세웠습니다.

바이두는 7월에 아폴로 플랫폼을 글로벌 사업으로 변화시키기 위해 50개 이상의 자동차 및 기술 회사와 폭넓게 제휴했습니다.

이 인터넷 대기업은 다음과 같은 중국의 5개 자동차 제조사와 협력하고 있습니다: 베이징 자동차(BAIC Motor), 체리 자동차(Chery Automobile), 충칭 창안 자동차(Chongqing Changan Automobile), 제일기차(FAW Group)과 창청 자동차(Great Wall Motors) 및 창청(Great Wall)을 제외하고 모두 국영 회사입니다.

Author

Mobile World Live

Mobile World Live is the online service dedicated to providing the mobile industry with daily news coverage & analysis of the biggest global market developments.

Read more